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공간이 만든 공간' 공연

CULTURE/CULTURE NEWS

by 엠큐데이 2021. 10. 13. 21:13

본문

728x90

▲MQDAY INSTAGRAM


-뮤지엄 산의 풍경을 만끽하며 인문학 강연과 전통 음악을 즐기는 힐링 공연

-건축가 유현준의 동·서양 문화 강연과 감각적인 창작 국악 공연을 연계해 전통 음악을 새롭게 보는 계기 마련

-안도 다다오의 건축 특징을 소개하는 유현준 해설의건축 해설 투어신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사장 정성숙)이 주최하는 2021 디 아트 스팟 시리즈공간이 만든 공간공연이 202110 22()부터 23()까지 총 5회에 걸쳐 뮤지엄 산 웰컴센터 다목적홀과 뮤지엄 산 일대에서 펼쳐진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의 디 아트 스팟 시리즈(The Art Spot Series)는 다양한 공간에서 무용, 전시 등 다른 장르와 협업을 통해 국악에 새로운 감각을 더한 공연을 선보이며 전통 예술의 매력을 드러내는 공연 시리즈다. 2020년 초연한공간이 만든 공간은 건축 인문학 강연과 접목한 전통 음악 공연이다. 세계적인 건축가 안도 다다오가 설계한 원주뮤지엄 산에서 건축 강연과 공연을 연계해 경계와 장르를 넘어 새로운 시각으로 전통 음악을 느낄 수 있도록 안내했다는 평가를 받으며 관객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올해로 두 번째 선보이는 공간이 만든 공간은 각종 매체에서 활발히 활동하는 건축가 유현준이 강연자로 나서고, 국악계에서 전방위적으로 활동하는 황민왕이 음악감독을 맡아 2020년보다 더 깊이 있는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유현준의 베스트셀러공간이 만든 공간과 동명의 타이틀을 내건 이번 공연에서 유현준은 동·서양의 환경 차이에서 생겨난 문화의 차이를 건축을 중심으로 과학·역사·지리 등 다양한 분야를 아우르며 소개한다. 음악감독 황민왕과 대금의 이아람, 콘트라베이스의 최인환을 중심으로 펼쳐지는 음악 공연은 공간이 만든 공간에서 소개하는 동양의 특징이 우리 국악에서 어떻게 표현되고 있는지, 동양과 서양의 하이브리드가 음악에서는 어떻게 발전하고 있는지 감상할 수 있다. ·서양 문화에 대해 깊이 있는 통찰과 관객의 시청각을 자극하는 새로운 볼거리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올해 공연은 특히 10월 단풍이 절정에 이르는 뮤지엄 산의 풍경을 만끽하면서 안도 다다오의 건축적 특징을 소개하는건축 해설 투어프로그램이 신설돼 기대를 모은다. 안도 다다오는 독학으로 세계적인 건축가가 된 입지전적 인물로, 그의 건축 공간은 서양의 기하학과 동양의 상대적 관계성을 융합한 건축물이다. 유현준이 해설을 맡은 건축 해설 투어는 안도 다다오의 건축적 특징이 잘 녹아 있는 뮤지엄 산과 그가 뮤지엄 산에서만 특별하게 사용한 건축적 요소가 무엇인지 알 수 있는 프로그램이라 건축에 관심이 있는 관객도 주목할 만하다.

 

공연을 주관하는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정성숙 이사장은인문학 강연과의 비교 감상을 통해 동·서양의 문화적 맥락에서 우리 전통 음악의 새로운 가치를 발견하는 시간이 될 것이라며각각의 강연 주제와 연결되는 창작 국악을 통해 우리 음악 본연의 멋을 깊이 느껴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엠큐데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_ mqday@naver.com

ⓒ엠큐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728x90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