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안인모, 렉처콘서트 'Nostalgia' 개최

CULTURE/CULTURE NEWS

by 엠큐데이 2022. 9. 30. 21:51

본문

728x90

▲MQDAY INSTAGRAM


-K-클래식의 자산 안인모, 렉처콘서트 ‘Nostalgia’ 개최

-팟캐스트 음악분야 1위의 주인공 2000만 누적히트 국내 최고의 클래식 콘텐츠 만들어낸 K-클래식의 안인모가 ‘Nostalgia’로 국립극장 찾는다

 

 

팟캐스트 음악분야 1위의 주인공, 2000만 누적 히트의 국내 최고 클래식 콘텐츠를 만들어낸 K-클래식의 트렌드세터 안인모가 ‘Nostalgia’ 공연으로 국립극장을 찾아온다. 이번 공연은 다나기획사가 주관·주최한다.

 

유니버설한 선율로 마음을 치유하고, 달콤함으로 영혼을 어루만지는 낭만 시대의 극치라고 할 수 있는 대작품들을 안인모의 따뜻한 시선과 감각이 베인 연주를 중심으로 19세기로 시간여행을 떠날 수 있다. 그녀의 감미로운 목소리와 위트있는 유머가 클래식 입문자부터 전문가까지 낭만시대 전반을 이해할 수 있는 정돈된 해설로 안내한다.

 

안인모는 사랑을 꿈꾸며, 음악을 통해 세상의 아름다움을 나누고자 하는 휴먼 피아니스트로, 대중과 가까이에서 소통하며 클래식을 알리고자 수백 회의 인문학 클래식 강연 및 브랜드 콘서트피아노 텔링 콘서트 - 미락클(美樂클)’, ‘안인모의 플레이북 콘서트를 진행 중이다. 안인모는 이번 공연에서 다양한 낭만 작곡가들의 음악을 관객과 나눌 예정이다.

 

가곡의 왕 슈베르트의 음악부터, 피아노의 시인 쇼팽, 화려함의 극치 리스트, 많은 이야기로 얽히고 얽힌 슈만과 브람스까지 낭만 시대를 평정한 음악가들의 삶과 음악이 펼쳐진다.

 

슈베르트의 백조의 노래 중 세레나데를 시작으로 물레 잣는 그레첸, 아르페지오와 피아노를 위한 소나타로 포문을 연다. 그리고 쇼팽과 리스트를 연달아 연주한다. 쇼팽의 녹턴, 왈츠, 피아노와 첼로를 위한 소나타, 에튀드를 이어 리스트의 사랑의 꿈으로 사랑스러운 1부를 장식한다. 2부에서는 슈만과 브람스의 이야기가 흘러나온다. 어린이 정경 중트로이메라이부터 3개의 로맨스 중꾸밈없이 진심으로’, 판타지 슈티케 3번으로 슈만의 음악을 나누고, 발라드 1, 4개의 엄숙한 노래, 첼로 소나타 2번으로 브람스의 음악이 화답한다.

 

피아니스트이자 클래식 연구가 안인모는 이화여자대학교 음악대학 및 동 대학원 졸업 후 미국 워싱턴 D.C.에서 박사 학위를 취득 후 다수의 연주 경험을 쌓았으며, 국내 최고 청취 클래식 콘텐츠클래식이 알고싶다를 진행하며 온라인에서도 각광받는 클래식 아티스트로 자리 매김했다.

 

아름다운 낭만의 선율로 가득한 안인모의 ‘Nostalgia’ 10 9일 오후 4시 국립극장 달오름에서 펼쳐진다.


엠큐데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_ mqday@naver.com

ⓒ엠큐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728x90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