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견:버려진 아이들’, 10월 1일 선공개

20201014 (엠큐데이)

서하늘 감독 장편 영화 데뷔작:버려진 아이들’, 10 1일 올레TV 선공개

서하늘 감독의 장편 데뷔 작품인 독립 영화:버려진 아이들202010 1일 올레TV에 선 공개됐다.

영화 제작사 바라봄 필름(대표 서하나)정식 극장 개봉은 10월 중순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와 여러 가지 상황 등을 고려해 VOD 선공개를 결정했다 8일 밝혔다.

영화: 버려진 아이들 10대 소녀의 비극적인 사건을 다룬 범죄 스릴러다.

10년 전, 서울 도심 한복판에서 10대 소녀가 살해되는 사건이 벌어진다. 하지만 해당 사건을 맡은 고태성 형사(박재홍)는 범인의 실마리를 잡는 데 실패하면서 사건은 미제로 종결된다. 10년이 지난 어느 날, 미제 사건 담당 관할서로 이동하게 된 고 형사는 동료이자 에이스 형사 최규혁(한이진)과 함께 여고생 납치 사건의 범인을 찾아 나선다. 서로 전혀 다른 수사 방식을 지닌 두 사람은 사사건건 부딪치며 불안한 수사를 이어가다 편의점 아르바이트생(도윤)을 만난 뒤 예상치 못 한 일에 휘말린다.

서하늘 감독은인간의 본성, 이기심, 이중적인 모습 등에서 선과 악을 구분할 수 없고 또 그것에 대한 정의를 내릴 수도 없다우리가 알게 모르게 행한 일이 누군가에게 큰 상처를 주진 않았는지, 혹은 알고 있었음에도 그 일을 모르는 척 넘어간 적은 없는지 등 자신의 삶을 돌아보고 나의 삶은 어떠했는지를 생각해 볼 수 있는 내용으로 다소 심오하지만, 한 번쯤 생각해 보면 좋을 내용이라는 연출 소감을 밝혔다.

▲클릭을 하시면 배우 ‘성연호’ 인터뷰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

▲클릭을 하시면 배우 ‘김주사랑’ 인터뷰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
.
엠큐데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_ mqday@naver.com
ⓒ엠큐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