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력적인 배우’ 성연호를 만나다..

‘매력’은 배우라면 누구나 가지고 싶은 요소 중에 하나일 것이다. 개성 강하고 탄탄한 연기로 자신만의 뚜렷한 매력을 구축하고 있는 배우 성연호를 만나 다양한 이야기를 나눌 수 있었다.

차별화되는 매력이 있는 배우로 알려지길 바란다는 배우 성연호. 그의 매력을 많은 대중들과 함께 공감할 날을 기대해본다.

MQ) 배우 성연호를 소개 부탁한다.

배우 성연호이다. 이렇게 엠큐데이를 통해 만나 뵙게 되어 반갑다. 다양한 경험과 긍정적이고, 적극적인 성격으로 현재 즐겁게 배우생활을 하고 있다.

MQ) 특이 이력이 있다. 여행전문 기자 생활을 했다고 들었다.

그렇다. 대학원 진학이 결정된 후, 추억을 만들고자 자전거를 타고 전국일주 여행을 떠났었다. 그 여행에서 너무 좋은 기억이 많아서, 이런 여행을 전문으로 하는 기자가 되고 싶었다.
여행을 마친 후 서울로 올라와서 신문사 면접을 보았고, 운이 좋게 바로 기자로 일을 할 수 있었다.

MQ) 연기는 어떻게 시작을 하게 되었는가?

원래 모델로 일을 시작 했다. 모델로 패션쇼나 잡지에서 사진 촬영 일을 하면서, 자연스럽게 연기에 대한 관심도 높아졌다.
내가 모든 역할을 맡을 순 없겠지만, 주어진 역할을 나만의 개성으로 연기하고 싶다는 열망이 강했다. 그래서 군대를 전역 후 극단에 들어가게 되었고, 그 뒤로 연기생활이 시작되었다.

MQ) 짧은 기간 동안 다양한 작품에 출연을 하였다. 작품에 들어가기 전 어떠한 준비를 하였는가?

기본적으로 상상을 많이 하는 것 같다. 어떤 캐릭터를 맡게 된다면, 대본에 나와있는 정보 이면의 그 캐릭터의 삶을 상상해 보는 거다. 거기에 창의성을 부여해서, 새로운 캐릭터를 만들어 간다. 그러면 몸과 마음이 그 캐릭터에 자연스럽게 동화가 된다.

 

MQ) 앞으로 도전을 해보고 싶은 작품이나 분야가 있다면?

도전해보고 싶은 장르는 너무나 많지만, 최근에는 코미디 영화 작업을 하고 싶다. 사실 망가지는 캐릭터 연기도 잘한다(웃음) 나는 진지하게 연기하지만, 보시는 관객 입장에서는 엄청 우스꽝스러운 그런 역할을 연기해보고 싶다.

MQ) 배우가 된 것을 후회한 적은 없었는가?

없었다. 오히려 모든 사람들이 배우의 경험을 해보았으면 하는 바람이다. 꼭 유명배우가 되지 않더라도, 평범한 일상에서 벗어나 새로운 인물에 푹 빠져보시길 바란다. 한 번뿐인 인생에 다양한 색을 입힐 수 있을 것이다!

MQ) 다시 태어나도 연기를 할 것인가?

물론이다. 사실 이루고 싶은 욕심이 많은 편이라서, 배우가 아니더라도 정말 다양한 분야에 관심이 있다. 연기자가 된다는 건 수없이 많은 가능성을 내포하고 있으니까.. 배우로서의 목적을 어디에 두느냐에 따라 몰입 도는 다르겠지만, 난 새롭게 태어나도 연기에 도전해 볼 것 같다.

MQ) 고민이 있을 땐 어떻게 해결하는 편인가?

최대한 마음을 고요하게 만들려고 노력한다. 때로는 명상을 하거나 마음을 차분하게 하는 책을 읽기도 한다. 최근에도 좋은 책을 읽으면서 마음을 정화시키기도 했다.아, 그리고 운동! 운동을 좋아한다. 땀을 잔뜩 흘리고 난 후, 샤워로 마무리하면 기분이 정말 좋아진다.

 

MQ) 대중들에게 어떤 배우로 평가 받고 싶은가?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건 개성인 것 같다. 같은 역할을 맡더라도, 다른 배우들과 차별화되는 매력이 있는 배우로 알려지면 좋겠다. 그리고 현재에 안주하는 것이 아니라, 점점 더 발전하는 배우로 평가 받고 싶다.

MQ) 배우 성연호를 홍보하자면?

항상 새로운 도전에 목말라있는 배우이다. 나를 어느 한 틀에 가두어 놓기보다는 새로운 시도와 도전으로 작품에 임하려 노력 중이다. 한계를 규정할 수 없고, 기존에 있던 배우와는 뭔가 다른 매력의 배우로 발전해 나가겠다. 좋은 연기로 찾아 뵙겠다.

MQ) 앞으로 계획이 궁금하다.

앞으로도 영화와 드라마 등 많은 매체를 통해서 찾아 뵐 계획이다. 역할의 비중보다는 어떤 배역이든지 그 역할에 좀 더 몰입할 수 있도록 연습량을 늘릴 생각이다. 물론 배우와 모델 두 분야에서 할 수 있는 일들은 모두 도전할 생각이라서, 정말 예상치 못한 곳에서 내가 나타날 수도 있을 것 같다(웃음)

 

MQ)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이야기를 해달라?

요즘 코로나 19 바이러스 사태로 인해서 마음이 안정되지 못하는 상황이 점점 더 커지는 것 같더라. 이럴 때일수록 자신의 위치에서 할 수 있는 일들에 최선을 다하며, 상황이 좋아지는 것을 기대해야겠다. 나 또한 배우로서 좋은 연기로 찾아 뵐 수 있도록 매일 매 순간 노력할 것이다.
끝으로 인터뷰 기회를 주신 엠큐데이에도 감사를 전한다.

▲클릭을 하시면 확대해집니다..

▲클릭을 하시면 배우 ‘최성진’ 인터뷰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

▲클릭을 하시면 배우 ‘김주사랑’ 인터뷰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
.
 _ 엠큐데이
사진제공 _ 성연호
mqday@naver.com
ⓒ엠큐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